본문 바로가기 상단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따스한감동을드리는 다산콜센터가 언제나여러분과함께합니다

추천생활정보

추천하는 생활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제목
  • 서울시, 저소득층 예술 영재 교육생 200명 공개모집

□ 서울시가 탁월한 예술적 소질과 잠재력을 갖고 있지만 어려운 가정형편 때문에 재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는 초등학교 3학년부터 고등학교 1학년까지의 음악·미술 영재 200명을 발굴하여 지원한다.
  ○ 오는 5월부터 11월까지 「2017 서울시 예술영재 교육」사업을 시행할 예정으로, 약 7개월간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술 영재를 모집한다.

 

 

□ 이번 사업은 건국대학교 음악영재교육원, 상명대학교 ‘SETA 꿈실현 창작소’와 함께 하는 것으로, 수업료와 재료비 등 교육에 필요한 비용은 서울시가 전액 지원한다.
  ○ 영재로 선발된 학생들은 교수, 책임연구원, 영재교육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우수 교수진으로부터 양질의 통합교육을 받게 되며, 연주회와 전시회를 개최해 사람들 앞에서 자신들이 그동안 배운 내용을 발표하고 작품을 선보임으로써 자신감과 경험을 쌓는 기회도 가질 수 있다.

 

□ 「서울시 예술영재 교육」은 전문가들의 연구로 마련된 커리큘럼을 통해 국내 저명한 음악·미술 교수 등과 함께하는 양질의 수업으로 교육생들을 한국 문화를 이끌어나갈 전문예술인으로 양성한다는 목표로, 2008년부터 약 10년간 음악영재 810명, 미술영재 424명을 지원해오고 있다.
  ○ 특히, 예술영재 교육을 통해 지난 10년간 한국인터내셔날콩쿠르, 전국음악콩쿠르, 세종음악콩쿠르 등에서 124명이 총 209번 입상하였고, 91명이 서울대학교, 이화여자대학교, 서울예술고등학교 등 예술중학교, 예술고등학교 및 대학교에 진학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 올해 선발인원은 음악 100명, 미술 100명으로 총 200명이다.
  ○ 음악 분야 영재교육은 매주 진행되는 ▴전공별 개인레슨과 집중교육
      및 교육기간중 진행되는 ▴기량향상교육 ▴저명인사 특강 ▴연주회, 합창 등
       단체수업 ▴봉사활동 등으로 짜여진다.
  ○ 미술 영재교육은 ▴정기교육과 ▴특별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정기교육
      에서는 통합실기교육을 통해 개인별 포트폴리오를 제작하고, 특별프로그램
     으로는 학생들의 동기부여를 위해 멘토링을 진행한다. 또한 연말에는 시민청
     갤러리와 상명대학교 미래백년관에서 전시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 선발대상은 서울시내에 거주하는 초등학교 3학년부터 고등학교 1학년 학생으로, 2017년 보건복지부 고시 수급자 선정기준 중위소득 미만 가정의 자녀들이다. 소득수준, 자기소개서 등을 바탕으로 한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2차 실기심사를 거쳐 최종 예술영재로 선발한다.

 

□ 지원신청 접수는 음악은 4.14(금)까지 건국대학교 음악영재교육원 홈페이지(http://musicnedu.konkuk.ac.kr/)에서, 미술은 상명대학교 홈페이지(http://www.seta.kr)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우편 또는 이메일, Fax로 신청하면 된다.
  ○ 음악 영재는 방문, 우편, 이메일 접수가 가능하고, 미술 영재는 우편, 이메일, Fax 접수만 가능하다.

 

□ 지원자 접수 및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관한 문의는 건국대학교 음악영재교육원(456-7240) 및 상명대학교 ‘SETA 꿈실현 창작소’ 사무국(2287-5225)으로 하면 된다.

 

  • 목록